가을산

 

2018, 간월재

 

등산을 즐겨하지 않는 내가 일주일이 지나기도 전에 다시 산에 올랐다.

 

이는 동생에게 가을산을 보여주고 싶어서 였다.

 

 

인터넷으로 등산 진입로를 검색하여

 

배내2공영주차장부터 등산을 시작하여 1시간 30여분 걸려 목적지에 도착하였다.

 

막상 올라오니 내가 생각했던 목적지가 아니었다.

 

분명 사자평의 억새평원이 나와야하는데 이곳은 간월재의 억새평원이었다.

 

 

다행스럽게도 동생에게 산에 대해서 그리고 등산에 대해서 많이 논하지 않았다는 점이고

 

또 다른 하나는 산을 오르는 길과 풍경이 그렇게 마음에 차지는 않았지만 동생은 간월재를 마음에 들어하였다.

 

다음에 제대로된 가을산을 다시 보여주어야 할 것 같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을산  (0) 2018.11.05
어머니와 나들이  (0) 2018.10.16
어머니의 취미생활_2  (0) 2017.09.06
My B-Day.  (0) 2016.07.11
어머니의 수국  (2) 2015.06.27